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부드러운 니트웨어로 몸의 곡선을 드러낼 시간

KNIT WIT

부드럽게 밀착되는 니트웨어로 몸의 곡선을 온전히 드러내는 시간. 원피스 혹은 같은 색의 세트업 의상이 보디라인을 따라 관능적이면서도 섬세한 실루엣을 연출한다.



베이식한 시스투 톱과 절개 디테일을 가미한 비대칭 스커트 모두 아크리스. 담수 진주로 포인트를 준 초커 네크리스는 포츠1961. 더비 슈즈와 나막신 스타일을 결합한 통굽 구두는 프라다.




옆선 오렌지 컬러 스티치가 돋보이는 터틀넥과 길게 늘어진 스트랩을 감아 벨트로 연출할 수 있는 가죽 베스트 모두 토즈. 립 조직이 도드라지는 하이웨이스트 펜슬 스커트는 펜디. 금색 프레임 안에 레진 스톤을 삽입한 칠각형 이어링은 비올리나.




보디라인을 강조하는 니트 탱크 톱 드레스는 지방시. 팔에 걸친 클래식한 울 코트는 셀린느. 송아지 가죽 스트랩을 은색 체인 링크로 연결한 ‘구르메트 에케스트르’ 네크리스는 에르메스.




연보라색 퍼 소매가 매력적인 니트 원피스는 블루마린. 다이아몬드 모양으로 퀼팅 효과를 낸 ‘시어링 세이드’ 클러치백은 생 로랑. 골드 브라스 소재에 모조 진주를 조합한 ‘바로크 말리온 트리옴페’ 이어링은 셀린느. 신발 전체에 스트라스를 장식한 ‘스파클 도트’ 부츠는 보테가 베네타.




니트 위에 케이프를 레이어링한 듯한 상아색 스웨터. 소매 탈착 부분의 캐멀 컬러가 돋보인다. 포츠1961. 베이비 캐시미어 원단으로 제작한 ‘듀카 드아오스타’ 와이드 팬츠는 로로피아나. 18K 골드 도금 실버 및 에나멜 소재의 ‘폴드’ 이어링은 보테가 베네타. 3.5cm 굽을 장착한 가죽 펌프스는 토즈. 스코틀랜드 글래스고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세라믹 작가 비브 리Vive Lee의 수작업 작품 ‘심포이즈 베셀 III’ 오브제는 비브 리 by 박국이샵.




오프 숄더 니트 톱과 같은 색상의 미디스커트, FF 로고를 자수로 새긴 스타킹, 구조적인 금색 굽을 부착한 ‘엔디 퍼스트’ 샌들 모두 펜디. 은행잎을 모티프로 디자인한 ‘징코’ 펜던트 네크리스는 포츠1961. 111.7×77cm 크기로 완성한 그림은 ‘부러진 의자’ 시리즈 중 하나인 ‘볼레 드로이트volet droit’로 구상희 작가 작품.




은은한 그러데이션 효과가 인상적인 ‘산 바비라’ 터틀넥과 스커트 모두 로로피아나. 골드 브라스 소재에 모조 진주를 조합한 ‘바로크 말리온 트리옴페’ 이어링은 셀린느.




비스코스 소재의 핑크 니트 원피스는 에르메스. 윗부분을 접어 좀 더 짧게 연출할 수도 있는 ‘아다’ 오버니 부츠는 로로피아나. 제품 전면에 아이코닉한 삼각 형태를 적용한 ‘프라다 시뇨’ 백. 어깨끈 길이를 조절해 토트백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프라다. 앞면은 에나멜, 뒷면은 메탈로 완성한 2개의 반지 모두 비올리나.


모델 도미니카 | 헤어 강지원 | 메이크업 안세영 | 어시스턴트 차보금 | 제품 협조 구상희 작가(@gu_artwork), 로로피아나(546-0615), 박국이샵(070-4150-1110), 보테가 베네타(3438-7682), 블루마린(6905-3447), 비올리나(6409-9409), 생 로랑(549-5741), 셀린느(549-6631), 아크리스(3442-5496), 에르메스(542-6622), 지방시(546-2790), 토즈(3438-6008), 펜디(2056-9023), 포츠1961(ports1961.com), 프라다(3218-5331)

디자인하우스 [LUXURY 2021년 9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