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DINING

EASY VEGAN

자신의 건강과 지구를 위해 채식을 선택한 이들을 위한 파티 테이블을 준비했다. 시판하는 제품으로 간편하게 만들어본 4코스로 이뤄진 비건 요리 레시피다.



버섯 브루스케타

달걀노른자 대신 국내산 약콩과 백태를 베이스 삼아 만든 ‘잇츠베러‘마요’는 스프레드로 사용하기 좋다. 우유와 달걀을 사용하지 않은 바삭한 식빵 ‘미주라 토스트’에 잇츠베러마요를 바르고 볶은 버섯만 얹으면 브루스케타가 완성된다. 잇츠베러에서는 기본 맛뿐만 아니라 스페인산 치폴레 칠리를 넣은 ‘치폴레마요’, 청양고추를 넣은 ‘청양간장마요’ 등도 출시해, 입맛에 맞춰 고르면 된다.




튀긴 두부를 얹은 오리엔탈 비빔 누들
다이어트와 건강 때문에 두부면을 찾는 이들에게 또 다른 선택지가 있다. 푸드테크 스타트업 ‘베네핏츠’의 식물성 단백질 면인 ‘단백질 제면소 식단면’이다. 밀가루 대신 콩을 주재료로 만들어 탄수화물 걱정 없이 면 요리를 먹을 수 있다. 소스가 함께 포함된 간편 조리 식품 외에 면만 들어 있는 제품도 나와 취향에 맞게 조리를 할 수 있다. 튀긴 두부와 각종 채소, 간장 소스를 곁들여 오리엔탈 비빔 누들을 만들었다.




비건 소시지 캐서롤
콩을 사용한 대체 육이 점점 진화하고 있다. 현재 국내 판매 중인 대표적인 대체 육 브랜드는 미국에서 온 ‘비욘드미트’와 한국에서 20년 동안 식물성 단백질 제품을 만들어온 ‘베지푸드’다. 두 브랜드 모두 소시지, 햄버거 패티 등 가공육 제품을 만드는데, 비욘드미트 제품은 강한 향신료가 들어 있어 그대로 구워 먹으면 좋고, 베지푸드 제품은 염분이 적게 들어 요리에 활용하기에 좋다. 토마토소스와 식물성 소시지, 채소를 한데 넣어 볶아낸 캐서롤은 간단하면서도 푸짐하게 먹을 수 있는 요리다.




아보카도 초콜릿 케이크와 아이스크림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자리한 베이커리 ‘더닐크팩토리’는 직접 만든 아몬드 우유와 버터 등을 사용해 케이크를 만든다. 우유를 사용하지 않아 채식을 하는 이들은 물론, 유당 불내증이 심한 이들도 걱정 없이 케이크를 먹을 수 있다. 이곳의 ‘아보카도 초콜릿 케이크’ 위에 비건 아이스크림 한 스쿠프를 올렸다. 식물성 유제품으로 만든 나뚜루 ‘캐슈바닐라 비건’과 ‘코코넛파인애플 비건’은 편의점에서도 쉽게 찾을 수 있다.


■ 관련 기사
- EASY VEGAN
- 채식 초심자를 위한 음식과 책

디자인하우스 [LUXURY 2021년 1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