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장마철에 활용하기 좋은 산뜻하고 실용적인 패션 제안

Rainy Day

쏟아지는 비를 피할 순 없지만 보다 여유 있고 스타일리시하게 즐길 수는 있다. 올 시즌 선보인 다양한 기능성 소재의 아우터웨어에 고무나 PVC 소재의 액세서리를 매치할 것. 톡톡 튀는 컬러와 패턴도 비 오는 날의 기분에 산뜻한 감성을 더한다.

Raincoat
코튼이나 개버딘 소재의 코트는 통기성과 내구성이 뛰어나다. 많은 이가 애용하는 트렌치코트 역시 원래는 궂은 날씨로부터 군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개발되었다.


오렌지 컬러의 코트와 싱글 이어링, 실버 브레이슬릿은 에르메스. 니트 원피스는 미쏘니. 도트 패턴의 우산은 빔바이롤라.

Windbreaker
후드가 달린 얇은 재킷이나 아노락, 윈드브레이커 등도 편안하고 활동적이어서 비 오는 날 활용하기 좋다. 방수 기능이 더해진 가벼운 소재가 착용 시 쾌적함을 더한다.


패커블 후드 재킷과 스포츠 브라는 캘빈클라인 퍼포먼스. 코팅 처리한 쇼츠는 손정완. 아크릴 사각 클러치백은 사라스 백 by 매치스패션닷컴.

Technical Fabric
이번 시즌 런웨이에는 스포티 무드를 강조한 기능성 아우터웨어가 많이 등장했다. DKNY와 후드 바이 에어는 방수 효과의 반투명 코트를, 베르사체는 낙하산처럼 커다란 나일론 파카를 선보였다.


오렌지와 블랙 라이닝, 화이트 밑단으로 포인트를 준 경량 메시 소재의 후드 코트는 DKNY. 스트라이프 원피스는 미쏘니. 민트 컬러의 플랫폼 슈즈는 프리미아타.

Rubber Banding
비바람이 부는 날엔 길고 무거운 옷보다 짧은 기장의 재킷이 활동성이 높다. 소맷부리나 밑단을 밴드 처리한 제품은 빗물이나 바람이 옷 안쪽으로 스며드는 것을 방지한다.


드로스트링 디테일이 독특한 나일론 셔츠는 조셉. 네이비블루 팬츠는 DKNY.

Waxed Jacket
날씨가 쌀쌀한 날엔 왁스드 재킷이 제격이다. 캔버스 천에 왁싱 처리를 해 발수와 방수, 방풍 기능을 더했다. 클래식한 매력으로 영국 왕실에서도 애용하는 아이템이다.


날렵한 실루엣의 왁스드 재킷은 바버. 네이비 블루 쇼츠는 위슬로우 by 비이커. 경쾌한 패턴의 장화는 뽀빠파리. 이어링은 빈티지 헐리우드. 시계는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 체크무늬 우산은 버버리.

Color & Pattern
밝은 컬러와 화려한 패턴의 의상은 기분을 산뜻하게 할 뿐 아니라 눈에 잘 띄어서 사고의 위험을 줄여준다. 물에 젖어도 걱정 없는 젤리 슈즈나 PVC 소재의 액세서리도 적극 활용할 것.


넉넉한 실루엣의 스트라이프 톱과 스커트는 모두 포츠 1961. 스톤 장식의 크록스는 크리스토퍼 케인. 이어링은 샤넬. 브레이슬릿은 모두 모니카 비나더.

어시스턴트 원나은 | 헤어 이영재 메이크업 이봄 | 모델 그레타(@에버모델) 제품 협조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551-5707), 매치스패션닷컴(6911-0859), 모니카 비나더(551-7045), 미쏘니(547-4202), 바버(070-7708-6210), 버버리(3485-6600), 비이커(543-1270), 빈티지 헐리우드(784-2203), 빔바이롤라(772-3327), 뽀빠파리(551-7045), 샤넬(080-200-2700), 손정완(310-1385), 에르메스(3215-3251), 조셉(3438-6094), 캘빈클라인 퍼포먼스(3467-8798), 크리스토퍼 케인(3479-1353), 포츠 1961(3446-8074), 프리미아타(3467-8964), DKNY(515-6708)

디자인하우스 [LUXURY 2017년 8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